알아 두어야 할 상식

[ 학 습 요 점 ]

점자를 찍기 위해서는 점판, 점관, 점필이 필요하다.
점자를 찍는 종이는 점지라 하고, 점을 오래 보존하기 위해 일반 종이보다 두꺼운 것을 쓴다.
점자는 세로 3줄, 가로 2줄씩 6점을 기본단위로 사용하고, 6점을 조합하면 총 64개의 점형이 만들어 진다.



점자로 글을 쓸 때나 읽을 때에는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쓸 때와 읽을 때의 방향이 반대이기 때문이다. 모든 글자는 기본적으로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읽어 나가는 것이 원칙이므로, 점자도 이 원칙을 지키고 있다.

그러나 점자는 그 구조상 종이 뒷면에서 점필로 점을 찍는 방식이므로 점자를 읽으려면 종이를 뒤집어야 한다. 따라서 점자를 쓸 때에는 읽는 방향과 반대인 오른쪽에서 왼쪽으로 써나가야 종이를 뒤집으면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읽을 수 있다.


가. 점자의 특징

위에서 보는 바와 같이 점자는 6점(세로 3점, 가로 2점)으로 구성되고, 왼쪽 위에서 아래로 1-2-3점, 오른쪽 위에서 아래로 4-5-6점의 고유 번호를 붙여 사용한다. 이 6개의 점은 각각 찍힌 상태와 찍히지 않은 상태로 구분될 수 있다. 이 6개의 점을 조합하면 64개의 점형을 만들 수 있는데,. 그 점형에 의미가 부여된 문자가 바로 '점자'이다. 이 64개의 점형 중에서 점을 하나도 찍지 않은 것은 빈칸으로 사용하며, 이 빈칸은 묵자와 같이 단어 사이를 띄우는데 사용된다. 빈칸을 제외한 63개의 점형을 이용하면 비로소 글을 쓸 수가 있다.


나. 점형의 중복

사용 63개의 점형으로 모든 글자를 나타낸다는 것은 불가능하다. 간단히 생각해 봐도, 숫자로 열 개의 점형을 써야 할 것이고, 한글의 경우에도 자음이 14자, 모음이 21자이므로 47개의 점형을 사용해야 한다. 그러면 일곱 개의 점형이 남는데, 여기에 마침표, 물음표, 느낌표, 쉼표, 작은따옴표 한 쌍, 큰따옴표 한 쌍, 소괄호 한 쌍, 중괄호 한 쌍, 대괄호 한 쌍 등 63개의 점형을 다 쓰고도 모자란다.

그리고 한글만 점자로 쓸 것인가? 세계화, 국제화 시대에 영어는 필수로 써야 하고, 일본어나 한자 등 다른 나라의 글자도 점자로 나타내어야 한다. 그래서 점자에서는 하나의 점형이 여러 개의 의미를 갖는 글자로 쓰이는 게 특징이다.

예를 들면 을 한글로 읽으면 'ㅋ'이 되고, 숫자로 읽으면 '6'이 되며, 영어로 읽으면 ' f '가 되고, 일본어로 읽으면 히라가나의 'え'가 된다. 63개의 점형 밖에 쓸 수 없는 점자에서는 이러한 점형의 중복 사용은 불가피한 것이다. 한 개의 점형이 여러 가지 글자를 나타내므로, 점형 자체를 읽을 때에는 점형에 배당된 글자로 읽지 않고, 점형을 이루고 있는 점 번호를 사용하여 읽는다.

은 1, 2, 4에 3개의 점이 찍혀있다. 이럴 경우에는 점형을 구성하고 점 번호를 붙여서 '1-2-4점'이라고 읽는다.
의 경우는 여섯 개의 점이 다 찍혀 있으므로, '1-2-3-4-5-6-점'이라고 읽는다.


다. 점판의 종류
① 표준점판 : 주로 책상 위에 올려놓고 사용하며 노트만한 크기다. 점판과 점관이 분리되어 있는 것으로 아홉 줄을 내려 쓸 수 있고 접는 것과 평면 두 가지가 있다.

② 회중점관 : 수첩이나 공책 등의 규격에 맞도록 여러 가지 용도가 있고 단면용과 양면용이 있다. 이것은 점판과 점관이 하나로 구성되어 있는게 특징이고 휴대가 가능하다. 또한 모텍스(점자용 투명비닐) 등을 끼워 녹음테이프, 디스켓, CD 등에 간단한 점자를 찍어 붙이는데 사용한다.

③ 노트형 점판 : 시각장애인용 노트에 끼워서 쓸 수 있는 점판으로 양면 사용이 가능하다.


라. 점자와 관련된 도구 사용법 (표준 점자판을 기준으로 함)

① 점자판 위에 있는 날개를 연다.

② 점지를 왼쪽 모서리에 대고 오른쪽 나머지 부분을 밑으로 눌러 접는다.

③ 접힌 부분을 위로 올라오게 한 후 점판 맨 위 모서리에 붙이고 날개를 닫는다.

④ 종이를 들고 양쪽으로 구멍이 있는 곳에 점관을 끼운다.

⑤ 점필은 분실을 방지하고 시각장애인이 찾기 쉽게 점판과 끈으로 연결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으며, 점필을 사용하지 않을 때는 오른쪽 끝에 있는 조그만 구멍에 꽂아 놓는다.

⑥ 점관은 열번째 칸마다 움푹 들어간 부분이 있는데, 이 지점은 점자를 찍을 때 기준점을 잡기 위한 표시이다. 점관은 점자를 2줄씩 찍게 돼있고 점판 양쪽에 있는 9개의 구멍을 이동해 가며 점자를 찍기 때문에 모두 18줄을 쓸 수 있다. 점관 1줄은 32개의 칸으로 나눠져 있다.

⑦ 점지의 뒷면을 사용하기 위해서는 점지를 한 칸 내린 상태로 끼워서 사용하면 된다. 점지 뒷면의 점자는 앞면의 줄과 줄 사이의 남은 공간에 찍히게 된다.


 
Copyright 2005 경기도시각장애인연합회 All rights reserved.
사무실 : (16239)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팔달문로 135
경기북부점자도서관 : (11780) 경기도 의정부시 추동로 140 경기북부상공회의소 301호

Tel : 031) 213 - 7722 Fax : 031) 211 - 0220    E-mail : ggkbu@daum.net
시각장애인용 홈페이지로 이동